in ,

(전시) 이미지의 파동展 – 이경훈 그룹전

전시장소: 뮤지엄B(대전)
충남 금산군 복수면 구만길 52
전시기간: 2022.10.15 ~ 11.05
관람시간: 10:30 ~ 22:00
참여작가: 권인경, 권주안, 문기전, 박능생, 박상미, 박석신, 서용인, 송인, 이경훈, 이은정
기획: 송인


오늘날의 예술가들은 우직한 사람, 수골 직인, 직인 등이 될만한 상당한 자격을 갖추고 있다. 그들의 작업의 물질적 두께 속으로 피신해서 저 깊은 곳으로부터 오는 요구에 기우는 점 말이다. 그것은 흐름을 거슬러 가려는 것이다. 이런 것이 지금은 사실상 모든 이미지들이 그렇게 되기를 바라는 기호의 위세이다. 미술가이건 비디오 작가이건 어릿 광대이건 최소한 기표 들을 하나의 필기와 하나의 문법을 역어내지 않는 한 볼거리를 제공하려는 사람 그 누구도 위신과 보상과 고상함을 얻을 수는 없다.


이번 기획전에 참여한 10인의 작가는 각자의 사회환경 속에서 경험한 수많은 자전적 기록이며, 작가가 바라보는 사회와 자연 현상을 담대하게 풀어가는 작가들이다.

– 전시 소개 중

이경훈

이경훈 작가님의 픽토리움 아티스트 페이지입니다.

What do you think?

Comments
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필드는 *로 표시됩니다

Loading…

0

(연재)What do you think? no.42

[지수칼럼] 압구정 회고